시민제안

  1. 제안접수
    2019.11.12.
  2. 제안검토완료
    2019.11.12.
  3. 50공감 마감
    2019.12.12.
  4. 부서검토
  5. 부서답변
    - 요청전

개인의 이익을 위해 시민에게 피해주는 시위! 스크랩 공유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링크
  • 네이버블로그
  • 링크

첨부파일첨부파일 20191001_103816.jpg (6.64 MB)

언제나이슬 2019.11.12.

시민의견   : 42

정책분류기타

하도급 업체에서 해고됐다고 원청에 찾아와 정규직으로 복직 시켜달라, 돈달라 떼쓰는 시위는 이제 그만했으면 합니다.

아침마다 장송곡 틀어놓고, 횡당보도에 피켓 세워두고 차안에서 잠자다가 철수하고 이런 시위가 어딨는지 묻고 싶습니다.

개인의 이익을 위해서 남에게 피해주는 이런 시위가 타당하다고 생각하십니까?

표현의 자유는 저도 찬성입니다. 하지만 남에게 피해주는 표현이 표현일까요?

법도 질서도 없는 안하무인식 시위는 이제는 없어져야 하지 않을까요?

출근해서 매일매일 장송곡 듣고 있는 이 고통은 누구에게 하소연 해야 할까요? 서울시에서 답변좀 해주세요~

1010 2020 3030 4040 전체인원50 38

투표기간 2019.11.12. ~ 2019.12.12.

프로필사진

행정전문 모니터링단 2019-11-12 10:40:51
시위 관련업무는 경찰청의 업무입니다. 서울지방경찰청으로 제안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 글에서 새로운 제안이 떠오르셨나요?

유사 제안 바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