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하단링크 바로가기

시민제안

  1. 제안접수
    2020.10.17.
  2. 제안검토완료
    2020.10.17.
  3. 50공감 마감
    2020.11.16.
  4. 부서검토
    2020.11.16.
  5. 부서답변
    - 결재완료

공원의 토끼 유기를 막고 공원에서 사는 토끼들과의 지속 가능한 공존을 제안합니다. 스크랩 공유

조 * * 2020.10.17.

시민의견   : 29

정책분류기타

안녕하세요.

최근 도심 공원은 자연스럽지 않은 풍경들이 등장합니다. 야생 토끼가 아닌 반려동물로 개량된 토끼들이 쉽게 눈에 띕니다. 이들은 반려인들이 버린 토끼들과 그 후손들입니다. 작고 귀여운 모습은 개나 고양이보다 관리가 쉽다는 오해로 인해 토끼도 인기 있는 반려동물의 하나로 정착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쉽게 살 수 있었듯이 돌봄이 귀찮아지거나 감당하기 어려워지니 쉽게 버려지는 토끼의 수도 날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더 심각한 문제는 도심 곳곳의 공원에서 토끼 유기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음에도 시민들은 공원에서 돌보는 토끼들로 알고 있습니다. 유기한 사람조차 토끼를 버렸다고 생각하지 않고 자연으로 방생했다고 인식하고 있는 것입니다.

 

다음은 이런 인식을 보여주는 한 시민의 사례입니다.

 

어린 자녀가 토끼를 원해서 마트에서 사 왔고, 키우다 보니 먹는 비용이 많이 들어 부담이 되었다 합니다. 더욱이 똥을 많이 눠서 좁은 케이지에 가두고 관리를 했지만 좀 불쌍한 마음이 들기도 했습니다. 공원에 사는 토끼들을 보니 자유스러운 모습이 좋아 보여 방사를 결정하고 자녀와 함께 ** 공원에 풀어주었다고 합니다.

 

이 가족의 문제는 무엇이었을까요? 첫째, 한 생명체를 가족으로 들이는 것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하지 않았습니다. 자녀가 원해서 그냥 물건 사듯이 집에 들인 것입니다. 둘째, 동기가 옳지 않았지만 일단 반려 가족이 되었으면 끝까지 책임을 져야 했습니다. 하지만, 관리가 힘들어 유기하였습니다. 셋째, 공원에 사는 토끼들의 생태학적 특성이나 그곳에 살게 된 배경을 확인하지 않고 단지 보기 좋다는 이유로 토끼를 방사명목으로 버렸습니다. 보내는 마음은 편했겠지만, 집토끼로 개량된 사람 손을 탔던 생명체를 야외에 돌려보내는 것이 그 토끼에게 어떤 결과를 초래하는지 알려고도 하지 않았습니다. 이 사례는 시작과 끝이 모두 동물 학대로 이어질 수 있는 잠재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버린 토끼가 공원에서 잘 살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집토끼로 개량되어 가정에서 살던 토끼들은 야생에서 살아남기 어렵습니다. 버려지는 순간 죽음과 맞닥뜨려집니다. 영역 다툼, 먹이 부족, 질병, 야생동물의 위협, 동물 학대 등으로 많은 토끼가 고통을 겪고 목숨을 잃었습니다. 그동안 토끼들에 대한 연민으로 많은 시민이 먹이 공급, 구조와 입양을 보내고 있지만, 근본적인 문제 해결을 하지 않는 한 공원에 버려지는 토끼들은 더욱 늘어날 것입니다.

 

토끼를 버리는 장소가 공원이든 산이든 어느 곳이든 동물 유기이며, 동물 유기는 범죄입니다. 토끼 유기가 범죄라는 인식 개선과 공원에서 이미 터를 잡고 살아가는 토끼들의 공존을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합니다.

 

또한, 동물 판매와 유기는 동물 당사자뿐만 아니라 우리 청소년과 나아가서 사회 전체에 악영향을 미칩니다. 생명체를 공산품과 같이 쉽게 마트에서 살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된 자녀는 어떤 어른으로 성장할까요? 청소년들에게 마트에서 산 동물의 생명 무게가, 공원에 버려지는 동물의 생명 무게가 얼마나 무겁게 느껴질까요?

 

동물 생명에 대한 가벼운 인식은 불행히도 인간의 생명에 대한 경시로도 이어지는 사례는 많습니다. 삭막한 현대 생활에서 타인에 대한 공감과 연민을 가지기 어렵습니다. 그러나 동물에 대한 연민과 동정은 인간에 대한 연민과 공감으로 확장되기 쉽다는 연구 결과도 있습니다. 동물을 생명체로 인식하고 그들의 생명을 우리 인간과 같이 존중하는 사회적 분위기는 모든 생명에 대한 올바른 인식으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이에 우리 시민과 동물의 도덕적이고 평화로운 공존을 위한 대책 마련을 서울시에 요구합니다. 그 첫 시작을 서울 도심 공원의 토끼 유기를 막고 이미 공원에서 사는 토끼들과의 지속 가능한 공존을 제안합니다.

6060 120120 180180 240240 전체인원300 278

투표기간 2020.10.17. ~ 2020.11.16.

프로필사진

동물보호과 2020-11-10 17:42:00
안녕하십니까
귀하께서는 공원의 토끼 유기를 막고 공원에서 사는 토끼들과의 지속 가능한 공존을 제안하는 의견을 ...
더 보기 +

이 글에서 새로운 제안이 떠오르셨나요?

유사 제안 바로하기